본문으로 바로가기

 

중국 유학시절 지금의 아내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한국을 좋아하는 친구도 아니었고, 한국 문화를 잘 아는 친구도 아니었습니다. 한국인 친구도 없었으며, 한국 음식이라고는 고등학교 때 가족끼리 한국 식당에서 외식으로 삼겹살을 먹어본 것이 처음이자 마지막이었다고 합니다.

저는 드라마에 나오는 것처럼 잘 생긴 것도 아니고, 키도 크지 않습니다. 부유한 집 자식도 아니고, 학벌이 뛰어나지도 않습니다.

 

 

그런 인도네시아인 여자친구는 한 한국인 남자를 만나게 됩니다. 우리는 함께 한국 문화를 알려주고, 한국 음식을 먹고, 한국 드라마, 영화를 보고, 한국음악을 들었습니다. 요즘 와이프가 화나면 저에게 한 마디 합니다.

 

"고마 해라~ 마이 무 따 아이가~"

 

아내랑 처음으로 먹은 한국음식은 '삼겹살'이었습니다. 그 후로 매월 1번은 삼겹살에 소주 한 잔을 했던 것 같습니다. 그 외에도 감자탕, 삼계탕, 냉면, 갈비탕, 닭갈비 등 여러 가지 한국음식을 같이 많이 먹어본 것 같습니다. 하지만 같이 못 먹던 음식이 있었는데, 바로 '순대국밥'이었습니다.

홍콩 星光大道(성광대도) 에서

 

연애초기 옆에서 순대국밥 냄새를 맡고는 "이거 무슨 냄새야? 너무 역겹다~"이러는 겁니다. 그 뒤로는 저도 순대국밥을 거의 못 먹어본 것 같습니다. 사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 바로 '순대국밥'입니다. ㅎㅎ

 

중국 宁夏银川(영하은천) 사막에서

 

그렇게 몇 년이 지난 후, 여러 친구들과 함께 식사를 하는데, 메뉴판에 순대국밥이 보이는 겁니다. 식욕을 도저히 못 참고 아내 몰래 저는 순대국밥을 시켰고, 순대국밥이 딱 제 앞자리에 놓이게 되었습니다.

"자기야, 이거 무슨 요리야?"

"이거…… 순대국밥이라고 한국음식 중 하나야~"

"아~ 순대~ 국에 순대가 있는 거구나~"

"응, 맞아~"

"한 번 먹어봐도 돼?"

"너 이거 싫어할걸, 냄새가 별로야~"

"괜찮은데? 한 입만~~"

"그래……"

 

짭조름하고 담백한 순대국밥의 맛, 아내는 그 날 신세계를 느꼈다고 합니다. '이렇게 맛있는 음식을 왜 이제 알려주는 거야~'라며 저를 구박했던 날이기도 합니다. 그 이후로 인도네시아인 아내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은 순대국밥이고, 두 번째는 삼겹살입니다.

 

 

오늘 인도네시아로 귀국한 지 6개월되는 달입니다. 인도네시아에 온 이후로는 아직 순대국밥을 못 먹어봤네요. 곧 우리가 함께한 지 2300일 되는 날입니다. 그 날은 인도네시아에서 순대국밥을 찾으러 가 봐야겠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rja49.tistory.com BlogIcon 온누리49 2014.02.01 09:46 신고

    한국에 오시면 연락하세요
    아내분이 좋아하는 순대국밥 자희 동네는 타운이 있습니다^^
    좋은 날 되시고요

  2. Favicon of https://seattlemom.tistory.com BlogIcon The 노라 2014.02.01 10:44 신고

    아내분께서 저보다도 더 잘 드시네요. 저는 한국 살때 입이 짧아서 순대국밥을 먹어 본 적이 없어요.
    지금 순대국밥 먹으라고 하면 정신없이 맛있게 먹을 자신있는데... ^^*

  3. Favicon of http://vitapw.tistory.com BlogIcon 여기보세요 2014.02.01 10:54 신고

    저 역시도 순대국밥을 아주 좋아한답니다. 저도 순대국밥 맛집을 알고있답니다.ㅎㅎ

  4. Favicon of https://newday21.tistory.com BlogIcon 새 날 2014.02.01 10:59 신고

    2300일째 되는 날의 순대국밥, 이거 괜찮군요^^ 아내님과 함께 한 여행사진 멋집니다~

  5. Favicon of https://mykis.tistory.com BlogIcon 발사믹 2014.02.01 11:29 신고

    삼겹살에 순대국밥 최고의 음식입니다.ㅎㅎ 부인께서 음식을 아시네요.

  6. Favicon of https://hansik07.tistory.com BlogIcon Hansik's Drink 2014.02.01 12:38 신고

    저도 갑자기 확~ 땡기는군요 ㅎㅎ
    웃음 가득한 오늘을 보내세요~

  7. Favicon of https://keijapan.tistory.com BlogIcon 일본의 케이 2014.02.01 12:56 신고

    저도 따끈한 국밥 한 그릇 먹고 싶어지네요.

  8. Favicon of http://aduyt.tistory.com BlogIcon 어듀이트 2014.02.01 13:07 신고

    저도 갑자기 순대국밥이 너무 먹고 싶어지는군요.ㅎ

  9.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BlogIcon 히티틀러 2014.02.01 13:21 신고

    순대국밥이 외국인들도 그렇고 한국인들도 못 먹는 사람이 있는 음식인데, 아내분께서는 저보다 더 잘 드시는 거 같군요ㅎㅎㅎ
    제 친구들을 보니 잡채를 매우 신기해하면서 잘 먹더라고요.
    맵지도 않고, 국수 비슷하니 거부감도 적고, 야채가 많아서 참 좋아하더라고요.

  10.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4.02.01 13:39 신고

    저도 먹고 싶은.ㅎ
    배가 고파지는군요.ㅎ

  11.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4.02.01 15:31 신고

    아아 급 땡기는걸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닷!

  12. Favicon of https://jesus96.tistory.com BlogIcon 하늘마법사 2014.02.01 16:05 신고

    순대국밥이 확땡기네요 ㅎㅎ
    즐거운 설연휴 보내세요 ^^

  13. Favicon of https://papam.net BlogIcon PAPAM 2014.02.01 23:53 신고

    먼저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행복하시고..건강하십시욤..

    굴구.. 한마디 ~! ㅎㅎ

    우선 한숨부터~ 쩝 작년에 순대국밥 꿈꾼적 있지요...ㅜㅜ 어찌나 얼큰하고 칼칼하게 땡기던지..

    어떻게 책임 지실라공.. 이런 포스팅을 흑..ㅜㅜ

  14. Hans 2014.02.18 13:39

    자카르타 순대국밥은 제 기억으로는 Jl. Senopati에 있는 설악추어탕이 그나마 가장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쥔장분 참고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