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인도네시아의 수도 자카르타 생활 6개월 차, 첫 홍수가 일어난 시점은 2014년 1월 16일 새벽이었습니다. 이맘때쯤에 비가 많이 온다는 것은 이미 잘 알고 있었으며, 5년에 한 번씩 홍수가 난다는 것도 알고 있었습니다. 작년 설날 전후에 약 60cm정도의 홍수가 났었기 때문에 올해는 홍수가 없을 것으로 예상을 했습니다. 또한, 현 자카르타 시장의 노력으로 하수구를 막고 있는 오염물질들을 많이 제거하였기 때문에 홍수피해는 적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1월 16일 첫 홍수는 나쁘지 않았습니다.


수가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지만, 예상은 빗나갔습니다. 저녁부터 시작된 폭우는 주방 하수구부터 물이 올라오기 시작했고, 큰 홍수가 날 것으로 예상하여 1층의 모든 살림을 2층으로 올리기 시작했습니다. 새벽에 약 2~3시간 작업한 끝에 중요한 물품들을 다 정리한 것 같습니다.

 

집 안에 물이 올라오기 시작한 시점

 

자카르타 홍수 첫날 아침!

 

홍수는 약 3일간 유지되었습니다.


1월 16일 시작된 홍수는 1월 18일쯤 되어서야 물이 빠지기 시작했습니다. 보통 한 번 물이 빠지고 나면, 홍수가 다시 일어나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에도 그럴 것으로 생각하고 대청소를 하였습니다. 하지만 혹시 모르기 때문에 모든 살림은 그대로 2층에 두었습니다.

 

설마 설마 했는데 또 홍수가 일어났습니다.


1월 19일 새벽부터 다시 폭우가 쏟아지기 시작했고, 아침에 일어나 보니 지난 3일 보다 더 심하게 홍수가 나 있었습니다. 겨우 바닥 청소를 깔끔하게 다 끝냈는데, 다시 원래대로 더러워진 1층을 보니 기분이 상당히 나빴습니다. ㅜㅜ

 

 

1월 20일 오후부터 빠지기 시작한 빗 물


빗물이 완전 빠지고 햇빛이 언제 홍수가 났었는지 의심스러울 정도로 따갑게 비추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끝났나 보다~'이제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대청소를 했습니다.

 

하지만 21일 저녁에 또 쏟아진 빗물


저녁에 비가 다시 쏟아지기 시작했고, 바닥의 빗물은 발목까지 찼습니다. 홍수가 장기화 될거라는 예상을하고, 중간에 미리 대형마트에 방문하여 먹거리를 엄청 사 왔습니다. ^^ 약 3일간 물이 빠지고 다시 발목까지 차는 현상을 유지하다가 물이 완전히 빠진 시점은 25일 입니다. 이제 설날도 다가오고, 준비해야 할 것들이 많았습니다.

 

솥뚜껑보고 놀란가슴 자라보고 놀란다!


홍수와 빗소리의 공포 때문인지, 밤 중에 빗소리 비슷한 소리만 들려도 벌떡 일어나는 정신적 스트레스가 생긴 것 같습니다. 이젠 웃음도 사라지고 점점 지쳐가고 있었습니다. 물이 다 빠졌음에도 불구하고 1층 청소는 생각도 못했습니다. 그렇게 며칠간 맑을 날이 이어지고 설날이 다가왔습니다.

 

하지만!!!


1월 29일 오후에 다시 큰 비가 오기 시작했고, 물은 또 다시 발목까지 올라왔습니다.

 

 

그래도 신은 최소한의 예의는 있나 봅니다.


설날도 제대로 못 보낼 것 같았는데, 다행히 1월 30일부터 2월 1일까지 맑은 날이 이어졌습니다. 그 뒤로도 비는 계속 왔지만, 큰 비는 없었기에 2월 3일 다시 1층을 대청소하기 시작했습니다. '이젠 마지막이겠지~~~' 라는 마음으로 말끔하게 청소를 끝냈습니다. 방 가구의 위치도 바꿔가면서 활기찬 마음으로 말이죠.

 

여기까지 읽으신 분들은 설마 설마 했겠죠!


정말 설마 설마 했습니다. 2월 4일 새벽에 큰 비가 오기 시작하더니, 또 홍수가 일어났습니다. 새벽에 급하게 일어나 모든 짐들을 다시 정리하기 시작했고, 정말 무기력한 하루를 보낸 것 같습니다. 지금 이 글을 쓰고 있는 2월 5일 밤, 아직도 1층에는 약 40cm정도의 물이 계속 유지되고 있습니다.

2층에서 촬영한 홍수난 동내의 모습

 

 

자카르타 역대 최악의 홍수라고 합니다.


자카르타가 저를 극히 환영하고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어쩜 제가 온 첫해에 이렇게 역대 최악의 폭우와 홍수가 일어나는지 어이가 없을 정도입니다. 3주째 이런 생활을 반복하고 있다 보니 하루하루가 지쳐가고, 인도네시아어 공부도 손에 잡히지 않습니다. 하루 종일 집 안에 갇혀서 아무것도 못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블로그만 하루 종일 뚫어져라 쳐다보고 있네요. 앞으로 쓸 포스팅만 한 4개쯤 준비해 뒀습니다. 나중에 대청소 할 때 여유있게 블로깅 해야겠습니다. ^^

 

과연 언제쯤 괜찮아 질까요? 이번 자카르타 우기가 끝나면 이사를 가거나 1층 바닥을 한 50cm정도 높이기로 했습니다. ㅎㅎ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mykis.tistory.com BlogIcon 발사믹 2014.02.06 12:50 신고

    자칼타님 홍수로 위험한 상황은 아니신거죠. 걱정이네요. 얼마전에도 홍수로 힘이 드셨잖아요.

  3. Favicon of http://vitapw.tistory.com BlogIcon 여기보세요 2014.02.06 12:55 신고

    또다시 홍수라니 힘드시겠어요. 혹시라도 전기랑 조심하세요. 저희도 과거에 경험을 했던일이라서요. 이럴때는 전기가 위험하더군요.

  4. Favicon of https://namedia.tistory.com BlogIcon 쿨럭~ 2014.02.06 13:11 신고

    고생이시겠어요~
    피해없기를 바랍니다.

  5. 인니지니 2014.02.06 13:48

    자칼타 어디 사시는지...
    이번 홍수로 인하여 아주 고생 많으셨습니다...
    제가 사는 지역은 다행이 홍수의 피해는 피해가는 지역이라....
    아직 우기가 끝난게 아니라 걱정입니다...ㅠㅠ

    앞으로 자칼타에서 좋은 일 많이 생기시길 바랍니다~~

  6. Favicon of https://ggoms.tistory.com BlogIcon 호야호 2014.02.06 13:51 신고

    홍수 정말 끝이 없네요~
    또 언제 터질지 모르는 홍수 때문에 대청소도 못하겠어요 ㅠㅠ
    아무쪼록 큰 피해 없기를 바라겠습니다~

  7. 와,,,우...
    참 대단한 인도네시아네요.
    홍수,,자연재해지만 그래도 대비가 되겠지요.
    그런데 아예 일층은 안쓰면 안되나요.
    그냥 주차장이나 뭐 그런걸로..
    대비 잘 하셔야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s://sosolife.tistory.com BlogIcon 유쾌한상상 2014.02.06 14:34 신고

    고생하셨겠네요.
    그때 버려진 물건도 많지 않으셨나요?
    저런거 보면 참...자연의 힘이란;;;

  9. Favicon of https://ggng2.tistory.com BlogIcon 헬로끙이 2014.02.06 15:51 신고

    3주째라니 아휴.. 생각만해도 싫네요
    힘내세요 자칼타님 ㅠ

  10.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BlogIcon 히티틀러 2014.02.06 16:21 신고

    정말 지긋지긋한 홍수네요.
    그래도 큰 피해는 없으신 듯하니 다행입니다.
    사진들이 마치 한편의 재난영화를 보는 기분이예요;;;

  11. Favicon of http://blog.daum.net/sarah_an BlogIcon sarah 2014.02.06 16:29

    어머나 세상에!!
    자칼타님...
    집도 잠기고 차도 잠기고...
    이 일을 어찌하면 좋습니까!!
    그곳도 이상기후 현상으로 생긴 홍수인가요?
    정말 큰 일입니다.

    힘내시고요~ 용기 잃지 마세요!

  12. 두리 2014.02.06 17:06

    자카르타에서 약 14년간 거주한 경험이 있는 사람 입니다.
    홍수라.. 저도 많이 경험해서 너무도 잘 알지요.
    도요타 끼장과 아쿠아 생수... 다시 보니 반갑네요. ^^

    홍수나면 바퀴벌레가 득실거리지 않던가요? 제가 예전에 살던 집은
    홍수만 나면 화장실에, 정말 거짓말 안 보태고 땅 밑의 바퀴벌레들이
    죄다 부유해서 경악했던 적이 있습니다. ㅜㅜ

  13. Favicon of http://vitapw.tistory.com BlogIcon 여기보세요 2014.02.06 17:27 신고

    자칼타님 뷰 추천글에 올라오셨네요. ㅎㅎ

  14. 불꽃남자 2014.02.06 17:49

    아....저도 인도네시아 저작년, 작년에 갔던게 생각나네요...아쿠아생수...ㅎㅎㅎ

  15. Favicon of http://aduyt.tistory.com BlogIcon 어듀이트 2014.02.06 17:59 신고

    정말 엄청나군요.ㅠ
    어서 괜찮아져야할텐데 말이죠.ㅠ

  16. Favicon of https://theuranus.tistory.com BlogIcon 소인배닷컴 2014.02.06 19:20 신고

    헛... 홍수 피해가 엄청나군요.
    힘겨우시겠습니다. ㅠㅠ

  17. DHDH 2014.02.06 21:18

    물이 구정물이 아니네요

  18. Favicon of https://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4.02.06 21:38 신고

    인도네시아는 자연재해의 피해를 많이 보는 나라같네요.
    지하자원도 많지만 국민들은 피곤하겠어요.

  19. 하늘걷기 2014.02.06 22:44

    저 있는 스노빠띠 쪽은 괜찮지만 다른 동네는 심했다고 들었습니다.
    비가 많이 온 후 이제는 안오겠지 싶었는데 새벽에 집중호우가 있더군요.많은 피해 없길 바랍니다.

  20. Favicon of https://connieuk.tistory.com BlogIcon 영국품절녀 2014.02.07 07:33 신고

    자칼타님
    거기도 난리군요. 영국도 홍수로 난리에요.
    저희 동네도 주차장이 강으로 변하고요. 그런데도 비는 그치지 않고 옵니다. ㅠㅠ
    내일은 잠시 멈출 것이라는 예보도 있는데 부디 비가 인도네시아와 영국에 멈추길 기대해 봅니다.

  21. 최영준 2014.02.07 08:43

    집을 피자헛, 아웃백 건물처럼 지으면 안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