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이제 홍수가 끝난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솔직히 아직은 잘 모르겠지만, 오늘 오랜만에 밖에 돌아다니고, 친구도 만나서 간단하게 맥주도 한 병마시고 왔습니다. (보통 다음날 아침에 예약 발송을 하기 때문에 이 글을 보실 때에는 아침이겠네요)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유명한 맥주 bintang, anker

술을 한 잔 마시니 예전에 외국인 친구들과 술 마실 때 기억이 새록새록 떠 올랐습니다. 오늘 만난 친구도 중국 북경에서 알고 지내던 친구 인데요. 인도네시아에 와서도 이렇게 가끔식 만나는 사이입니다.

 

중국 북경에서 만난 외국인 친구들


처음 중국 유학생활을 할 때에는 한국 친구들 보다는 외국인 친구들이 더 많았던 것 같습니다. 외국에 와서까지 한국 친구들하고 어울리고 싶지 않았던 것 같아요. (나중에는 한국친구가 더 많아졌지만요. ㅎㅎ) 외국인 친구들하고 술자리를 하게 되는 경우도 상당히 많았는데요. 한국인들의 음주 습관에 대해서 놀라는 사람들도 많았습니다.

 

한국의 2차, 3차 문화~


다른 해외는 잘 모르겠지만, 중국에서 알고 지내던 중국인, 동남아 친구, 미국친구까지도 한국의 2차, 3차 술문화에 많이 놀랩니다. 다른 나라에서는 한 자리에서 끝을 보더라고요. 한국인들인 분위기가 식으면 자리를 옮기고, 노래방도 들렸다가, 설렁탕 반주에 마무리 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

 

그래도 가장 놀라는 것은 바로 병따개입니다.


오늘 포스팅의 중점은 바로 병따개입니다. 보통 술을 마실 때, 때와 장소에 따라서 병따개가 없는 경우가 상당히 많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한국인들이 발휘하는 신공이 바로 병뚜껑 따기 신공입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다 딸 수 있으니까요.^^

 

 

저는 농담으로 이런 말을 합니다. "한국에서 대학교 필수 과정에 병 따기 코스가 있어서 꼭 이수를 해야 한다~!" 농담이지만, 실제로 한국 대학생들 중 병 못 따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 같아요. ^^

 

오늘 인도네시아 편의점 에서


저희 집 근처의 편의점에는 2층에 야외 벤치가 있어서 많은 사람들이 차도 마시고, 과자도 먹고, 대화를 나눕니다. 맥주를 팔지만, 아직까지 저희 외에는 맥주를 마시는 사람을 본 적은 없는 것 같네요. 오늘 외국인 친구와 맥주를 사서 병을 따려고 보니 병따개가 없는 겁니다. 주머니를 뒤적뒤적 걸렸더니 열쇠고리가 나왔습니다.

 

 

 

오늘 마신 인도네시아 발리 브랜드 맥주입니다~!

 

아무렇지 않게 병을 순식간이 땄고, 뻥 하는 소리에 주변사람들이 다들 신기하게 쳐다보는 겁니다. 동물원 원숭이마냥 미소를 지으며 고개를 숙이면서 인사를 했네요. ~

<인도네시아 편의점 맥주>

주변의 도구를 잘 활용하는 한국인들이 지혜 놀랍지 않나요? 예전에 다른 외국인들이 병 따는 방법을 알려달라고 해서 알려줘 봤지만, 다들 기술이 없고, 힘만 주고 따기 때문에 손이 아파서 못 따겠다고 하더라고요. 사실 노하우가 필요한데 말이죠^^

 

한국인들의 음주문화 과하지만 않으면 어디서든 분위기도 잘 이끌고 쉽게 관심을 받는 것 같습니다.

 

 

 

* 홍수가 끝난 것 같기는 한데, 불안한 마음이 가시질 않네요. 그래도 방문해 주시는 분들이 격려해주셔서 마음이라도 많이 편해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아 참! 큰 피해나 손실은 없었습니다. 다만 몸이 좀 힘들었네요 ㅎㅎ)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rja49.tistory.com BlogIcon 온누리49 2014.02.09 07:36 신고

    홍수가 끝났다니 다행입니다
    큰 피해는 없으섰는지요
    우리 술문화는 정말 문제가 많죠^^
    잘보고 갑니다. 좋은 날 되시고요^^

  2. Favicon of http://blog.daum.net/sarah_an BlogIcon sarah 2014.02.09 07:43

    부어라~ 마셔라~ 문화...
    정말 고쳐져야 할 문화라고 생각합니다.
    술 한 잔 앞에 두고 밤새 이야기 할 수 있는 그런 부드러운 문화가 좋아요.

  3. Favicon of http://happysoyi.tistory.com BlogIcon 자전거타는 남자 2014.02.09 11:55 신고

    먹고죽자는 문화이죠

  4. Favicon of https://keijapan.tistory.com BlogIcon 일본의 케이 2014.02.09 12:16 신고

    술을 마시다 보면 술이 날 마시더라구요..ㅎ

  5.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4.02.09 12:32 신고

    아무튼 홍수가 끝나서 너무너무 다행인거 같아요~

  6.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4.02.09 13:27 신고

    홍수가 끝나서 다행이에요.
    인사드리고 갑니닷!

  7.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4.02.09 14:12 신고

    피해없으니 다행입니다.

    병따는 것...노을인 못하는디...ㅋㅋㅋ

    잘 보고 가요

  8. Favicon of https://ggoms.tistory.com BlogIcon 호야호 2014.02.09 15:32 신고

    정말로 병따개 없이도 병을 척척 잘도 따지요~
    그나저나 홍수가 끝난 모양이군요~ 큰 피해나 손실이 없었다니 정말 다행입니다^^

  9. Favicon of http://01047680992.tistory.com BlogIcon 가을사나이 2014.02.09 17:01 신고

    병따개 기술 뛰어나죻ㅎ

  10. Favicon of https://victimor.tistory.com BlogIcon 제갈광명 2014.02.09 19:57 신고

    이국에서 열심히 살며 재밌게 사는 이야기를 나누는 자칼타님 멋집니다. 이런 술 이야기 아주 좋습니다. ^^
    이게 인연이 되어 인도네시아에서 한번 뵐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라네요.

  11. Favicon of https://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4.02.09 22:42 신고

    병따기가 한국인의 재주에 해당한다니 좋아해야 하나요 ㅎㅎ

  12. Favicon of https://embryonic.tistory.com BlogIcon 묘묘! 2014.02.09 23:03 신고

    홍수가 끝나서 너무 다행이네요. 재밌고 흥미로운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우리 술문화 정말 재밌죠. 위험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13. 2014.02.09 23:45

    비밀댓글입니다

  14.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4.02.10 04:44 신고

    외국인들은 숟가락으로 병 따는 것 잘 못하나 보군요. 숟가락으로 따는 요령 있으면 열쇠로도 딸 수 있는데요 ㅋㅋㅋ

  15. Favicon of https://seattlemom.tistory.com BlogIcon The 노라 2014.02.10 11:10 신고

    병따개가 없이 병뚜껑을 따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갑자기 궁금해져요.
    설마 이를 사용하지는 않겠죠?? ^^;;
    저도 20대때는 엄청 마시고 다녔는데 그것도 다 한때네요. ㅎㅎㅎ

    홍수가 끝났다니 정말 다행이예요. 이제 비도 좀 약해질 것이고 모두 다 좋을 거예요. 토닥토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