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최근 블로거들 사이에서 저품질 블로그라는 단어를 많이 듣게 됩니다. 구체적으로 명확하게 저품질 블로그가 어떤 것인지에 대한 정의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수년간 네이버, 다음의 검색 로그를 통해 블로거들이 분석한 일종의 노하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저품질 블로그란? (예를 들면 저의 블로그 ㅋㅋ)

방문자의 체류시간, 키워드의 반복, 광고성 문구 사용(필터링 문구가 있을 것 같아요.) 등을 종합적으로 산출하여 블로그 지수를 측정한 후, 저 평가된 악성 블로그를 말합니다.

 

저 품질 블로그의 특징은 동일한 키워드와 타이틀을 사용해도 일반 블로그에 비해서 검색 노출이 하위권에 노출되기 때문에 유입량이 그 만큼 감소하는 것 같습니다. 꾸준히 관리를 하던 블로그들도 한 번에 저품질 블로그로 변해버려서 유입량이 급격히 감소하는 사례도 많이 있습니다.

 

저품질 블로그 탈출 법?

직접 작성한 글을 하루에 1~2회씩 꾸준히 포스팅 하는 것이 저품질 블로그 탈출하는데 가장 효과적인 것 같습니다. 어떤 분들은 탈출할 방법이 없으니, 새로 만들어 라고 합니다. 만든 지 얼마 되지 않은 분들이야 새로 만들어도 되겠지만, 1년 정도 활동하신 분이라면, 블로그를 새로 만든다는 것은 쉬운 결정이 아닐 것 같습니다.

 

그리고 광고성 링크가 들어가는 부분은 가능하면? URL숏터 같은 프로그램으로 URL을 단축시켜서 올리시는 것이 좋습니다.

 

티스토리 유입로그에 openapi.naver.com?

티스토리 블로그를 사용하다 보면 유입로그를 주의 깊게 보게 되는데요 가끔씩 openapi.naver.com이라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처음에는 개발자 api관련 유입일 거라고 생각을 했는데요. 항상 신규 포스팅을 하고 나면 openapi 로그가 발생하는 것을 발견하였습니다.

 

 

 

신규 포스팅에 대한 블로그 품질을 평가하여 검색 노출 위치를 판단하는 기능으로 추측됩니다. (네이버에서도 정확한 답변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열심히 직접 작성했는데도, 작성한 포스트 내용이 상위에 검색노출이 되지 않아서 실망하시는 분들도 많습니다. 하지만 꾸준히 작성하신다면, 예전에 작성했던 내용이 다시 상위에 노출될 가능성도 충분히 있습니다.

 

광고성용으로 작성하시는 분들은 키워드와 광고 URL에 주의하고, 광고용이 아닌 기록 또는 정보공유 용으로 직접 작성하고 계신 분들은 블로그 품질에 크게 신경 쓰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공감 및 댓글은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위 하트 ♡ 공감 버튼 꾸욱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orea-tour.tistory.com BlogIcon 국내여행기 2014.01.17 16:00 신고

    그러게요...요즘 네이버 api에서 날라오더만...님의 말대로..글을 쓴후 얼마 지나지 않아...네이버api가 긁어 가는듯 합니다.
    글 잘 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