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평소에 책을 그렇게 많이 읽는 편은 아닙니다. 고등학교 때 무협지를 엄청나게 읽은 것과 군대에서 진중문고를 정독한 정도인데요. 사회에 나와서는 억지로 매일 1시간씩 책을 읽는 습관을 들이고 있습니다. 보통 1~2개월에 한 권의 책을 읽은 수준이기 때문에 한 번 귀국할 때 마다 5~6권의 책을 구매해서 해외로 나옵니다.

 

이번에 한국에서 사 온 책들

 

인도네시아 관련 책 2권

요즘 인도네시아어 공부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그냥 자연스럽게 배워지는 정도만 배우려고 했는데요. 일을 하다 보니 언어를 알아야 그 나라의 문화를 더욱 잘 이해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다시 공부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인도네시아어 단어장과 인도네시아 관련 여행집을 구매했습니다. 인도네시아어 공부는 인도네시아 초등학교 1학년 교과서를 가지고 공부하고 있어요.^^

 

카네기 인간관계론

중국에 있을 때 카네기 책을 읽고 또 읽었는데요. 인도네시아로 이주하면서 중국에서 보던 책을 다 버리거나 처분을 해버려서 다시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카네기 책은 마치 사전처럼 찾아보고 꺼내보는 책인 것 같습니다.

 

자기계발서

'습관의 힘''어떤 사람이 최고의 자리에 오르는가'을 구매했습니다. 매년 이렇게 한 두 권의 자기계발서를 보는데요. 자기계발서들이 다 비슷비슷하고 뻔한 내용이라고 하지만 안 읽으면 망각해버리기 쉬운 것들이기 때문에 계속 읽어줘야 하는 것 같습니다.

 

저는 책을 정말 싫어하는 사람인데요. 부자일수록 책을 많이 읽는다는 이야기를 듣고부터 억지로 책을 보기 시작했습니다. 부자가 되고 싶어서요. 그리고 지금은 부자가 되고 싶은 사람은 아니지만, 좋은 습관 버리기 싫어서 억지로 책을 보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도 책 읽는 것이 재미가 있지는 않네요. 차라리 장편 무협소설 같은 책이면 하루에 10권도 볼 수 있는데 말이죠. ㅎㅎ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amejay.net BlogIcon G.J. 제이 2014.07.24 09:53 신고

    습관의 힘 사놓고 안읽고 있었는데, 이글 보고나니까 빨리 읽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2. Favicon of https://samilpack.tistory.com BlogIcon 포장지기 2014.07.24 10:34 신고

    에효 책 하고는 담싸고 지내고 잇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3. Favicon of https://newday21.tistory.com BlogIcon 새 날 2014.07.24 11:15 신고

    그래도 좋은 습관을 가지셨네요. 책읽기 습관이란 게 결코 쉽지만은 않던데 말이죠. 부럽습니다

  4. Favicon of https://seattlemom.tistory.com BlogIcon The 노라 2014.07.24 11:38 신고

    그러고 보니 저는 한국책을 읽어보지 않은지가 거의 15년 가까이 되네요.
    인터넷이라도 없었다면 제 한국어 실력은... 흑 ㅡ.ㅡ;;

  5. Favicon of https://psia.tistory.com BlogIcon 일본시아아빠 2014.07.24 13:47 신고

    저도 일본에 있는 동안 책 많이 읽었는데,
    한국에 오니까 또 안읽고 있어요 ㅠㅠ
    자칼타님 글 보고 반성 하구 갑니다...

  6.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4.07.24 15:19 신고

    저도 책 읽은지 오래 되었네요...인도네시아어를 인도네시아 초등학교 1학년 교과서로 공부하시는군요. 인도네시아 초등학교 1학년 교과서는 초보가 공부하기에는 어렵지 않나요? 인도네시아의 인니어 교과서도 궁금하네요^^

  7.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BlogIcon 히티틀러 2014.07.24 22:55 신고

    외국에서 지내게 되면 한국어로 된 책을 읽기 힘들어서인지 한국어가 자꾸 퇴화하더라고요.
    외국어 책을 읽을 때 느낄 수 없는 그 짜릿한 속도감도 좋고요.
    우즈벡 시절에는 한국어로 된 게 읽고 싶은데 구하기 힘들었는데, 보통 임산부들이 보는 임신출산육아 관련 책이 한 권 있었거든요.
    애도 없는데 그 책을 몇 번이고 정독했어요ㅎㅎㅎ

  8. Favicon of https://keijapan.tistory.com BlogIcon 일본의 케이 2014.07.24 23:15 신고

    그래서인지 전 한국가면 서점에서 책들을 꽤 많이 사오게 되더라구요..
    아마도 마음이 허전한 것도 한 몫해서 그런 것 같아요.